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윤시윤·경수진·신소율, OCN '트레인' 주연 낙점

송고시간2020-04-06 14:27

[모아엔터테인먼트·YG엔터테인먼트·모먼트글로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모아엔터테인먼트·YG엔터테인먼트·모먼트글로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송은경 기자 = OCN 서스펜스 드라마 '트레인'에 배우 윤시윤, 경수진, 신소율이 주연으로 낙점됐다.

6일 '트레인' 측에 따르면 이 드라마는 연쇄살인범에게 소중한 사람을 잃은 남자가 죽음의 진실을 밝히기 위해 뒤틀린 두 세계를 넘나드는 '평행세계 서스펜스' 드라마다.

윤시윤은 강력계 팀장 '서도원' 역을 맡았다. 평행세계를 넘나들며 아버지 죄를 대신 갚고자 하는 인물과 아버지의 죄로 인해 위태로운 삶을 살아가는 인물을 동시에 연기한다.

'한서경' 역으로 등장하는 경수진은 솔직하고 감정을 드러내는 데 주저함이 없는 검사이면서 감정이라는 게 존재하지 않는 무감각한 강력계 형사로도 분한다.

신소율은 초중고 동네 친구이자 첫사랑 상대인 서도원의 조력자를 자처하는 과학수사대 요원 '이정민' 역으로 나선다.

올여름 방송 예정.

nora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