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남북하나재단, 탈북민 취약계층에 코로나19 구호품 추가 지원

송고시간2020-04-06 09:54

남북하나재단
남북하나재단

[촬영 이충원]

(서울=연합뉴스) 홍유담 기자 = 북한이탈주민지원재단(남북하나재단)은 6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탈북민 취약계층에게 긴급구호 물품을 추가 지원한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달 16일 코로나19 피해가 심각한 대구·경북 지역의 탈북민 노인 420명에게 구호품을 전달한 데 이은 추가 지원으로, 전국의 탈북민 노인 636명을 대상으로 실시된다.

구호 물품 키트는 손 세정제 등 감염 예방 용품과 간편식 등 생필품으로 구성됐다.

남북하나재단은 "탈북민 취약계층의 코로나19 위기 극복과 피해 최소화를 위해 민간 기부금 등을 적극적으로 활용할 계획"이라며 "코로나19로 생계 곤란 등 위기에 빠진 탈북민 가구 대상 추가 지원도 검토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남북하나재단과 통일부는 지난해 9월 발표된 탈북민 생활안정 종합대책에 따라 '탈북민 위기가구' 발굴과 지원 체계를 마련해 탈북민 복지 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지속해서 노력할 방침이다.

(ENG·中文) '코로나 개학연기' 북한 학생들은 어떻게 공부할까 | 북한터치 Ep.19

유튜브로 보기

ydho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