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박스오피스] 주말 관객 8만명…역대 최저 경신

송고시간2020-04-06 09:16

코로나19 여파에 문 닫은 영화관
코로나19 여파에 문 닫은 영화관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도연 기자 = 코로나19 여파에 주말 관객 10만명 선마저 무너졌다. 역대 주말 관객 최저치다.

6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지난 주말 이틀(4~5일) 동안 전체 관객은 8만180명에 불과했다. 직전 주말(3월 28~29일)보다 감소했다. 토요일은 42,630명, 일요일인 5일은 3만7천550명으로 이틀 연속 5만명에 미치지 못했다.

멀티플렉스 등 극장들이 일부 지점을 휴점하고 이렇다 할 신작이 없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박스오피스 1위는 홍콩영화 '엽문4: 더 파이널'이 차지했다. 그러나 수치가 무의미해 토요일 8천288명, 일요일 7천578명으로 각각 1만명을 넘지 못했다.

2위는 '1917'로 주말 1만896명을 동원했다. 3위는 같은 기간 8천519명을 불러모은 '주디'가 차지했다.

코로나19로 인한 관객 기근 속에서 한국 영화는 더 부진했다. 전날 기준으로 한국 영화는 박스오피스 10위권에 단 한 편도 들지 못했다.

dyle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