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클리노믹스, 코로나19 진단키트 헝가리 수출 계약 체결

송고시간2020-04-02 14:03

코로나19 한국형 진단키트 수출 ·지원 (PG)
코로나19 한국형 진단키트 수출 ·지원 (PG)

[장현경 제작] 사진합성·일러스트

(울산=연합뉴스) 장영은 기자 = 울산에 있는 유전체 기반 진단검사 전문기업인 클리노믹스는 헝가리 정부(헝가리 무역 대표기관)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진단키트 수출계약을 체결했다고 2일 밝혔다.

이번에 헝가리에 수출할 진단키트는 총 50만 개 테스트 분량이다.

클리노믹스는 수출할 진단키트의 원활한 공급을 위해 진단키트 제조사인 원드롭과 공급계약을 체결했다.

클리노믹스는 유전체 검사와 다중오믹스 기반 조기진단 전문 기업으로 미국과 영국 등에도 지사를 설립하는 등 글로벌 회사로 발돋움하고 있다.

올해 3분기에 코스닥 시장 상장을 계획하고 있다.

이를 위해 유전체 진단검사, 액체생검 플랫폼 기반 암 모니터링, 다중오믹스 기반 조기진단(자살·우울증, 심근경색, 대장암, 폐암 등) 등 혁신적인 기술을 토대로 4월부터 기술평가를 받을 준비를 하고 있다.

클리노믹스는 원드롭과 헬스케어 분야에서 다양한 협력관계를 구축해 나가기로 했다.

첫 공동사업이 진단키트 수출이다.

클리노믹스 관계자는 "이번 헝가리 수출을 시작으로 해외 영업을 더욱 확대할 전망"이라며 "그동안 클리노믹스는 미국과 영국 법인을 통해서 진단키트 수출을 위해 유럽, 아프리카, 남미 등 여러 나라에 수출을 협의한 바 있다"고 말했다.

you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