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아모레퍼시픽 "녹차유산균, 위손상 개선 효과" 논문 발표

송고시간2020-03-31 10:54

(서울=연합뉴스) 김보경 기자 = 아모레퍼시픽 기술연구원 녹차유산균 연구센터는 제주 유기농 차밭에서 발견한 녹차 유산균의 위 손상 개선 효과를 담은 논문이 과학기술인용색인(SCI)급 국제저널 '프론티어 인 마이크로바이올로지' 3월호에 실렸다고 31일 밝혔다.

녹차밭
녹차밭

[아모레퍼시픽 제공. 재판매·DB금지]

아모레퍼시픽 기술연구원은 올해 2월 녹차유산균 연구센터를 신설하고, 제주 돌송이차밭 유기농 녹차에서 독자적으로 발견한 식물성 녹차 유산균주를 연구해왔다.

녹차유산균 연구센터는 국제 식품 미생물·위생 위원회(ICFMH) 회장인 빌헬름 홀잡펠 교수와 공동으로 연구한 결과 녹차유산균(GTB1)이 위궤양과 위염을 완화하고, 장 건강에도 도움을 주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소개했다.

아모레퍼시픽 기술연구원 박영호 원장은 "알코올 섭취와 스트레스, 맵고 짠 식습관 등으로 위건강이 위협받는 현대 한국인을 위한 유용한 효능이 밝혀졌다"고 설명했다.

viv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