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CJ ENM 직원 1명 코로나19 확진…상암동 사옥 폐쇄

송고시간2020-03-28 16:44

CJ ENM 사옥
CJ ENM 사옥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송은경 기자 = CJ ENM 직원 1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마포구 상암동 CJ ENM 사옥 전체가 폐쇄됐다.

CJ ENM 측은 28일 "금일 직원 1명이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았다"며 "현재 코로나 감염 예방을 위해 사옥 전체를 폐쇄하고 긴급 방역 조치 중"이라고 밝혔다.

이에 따라 이날 사옥에서 근무하고 있던 CJ ENM 임직원들이 안내 방송에 따라 건물 밖으로 대피하는 작은 소동이 일어나기도 했다.

CJ ENM 관계자는 "지난달 27일부터 불가피한 상황을 제외한 전 임직원 대상 재택근무를 실시하고 있다"며 "부득이하게 출근하는 직원들은 체온 확인 절차를 거치고 있다"고 강조했다.

nora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