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해외유입 환자 3명 서울 구로·관악·양천구서 신규확진(종합)

송고시간2020-03-28 16:12

해외입국자 이용할 전용 공항버스
해외입국자 이용할 전용 공항버스

(영종도=연합뉴스) 임화영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방지를 위해 한국철도(코레일)가 해외입국자 전용 KTX 칸과 공항버스 운행을 시작한 28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에 전용 공항버스들이 세워져 있다. 2020.3.28 hwayoung7@yna.co.kr

(서울=연합뉴스) 임화섭 김지헌 기자 = 해외 접촉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감염된 환자들이 신규로 확진됐다고 서울 구로·관악·양천구가 28일 밝혔다.

구로구는 구로2동에 사는 25세 남성이 관내 26번 환자로 확진됐다고 밝혔다.

지난 24일 미국으로부터 입국한 이 환자는 자발적 자가격리를 하다가 27일 오후 양성 판정을 받았다.

양천구는 신정1동에 사는 24세 여성이 관내 17번 환자로 이날 오전 확진됐다고 밝혔다.

미국 유학생인 이 환자는 26일 오후 인천공항으로 입국한 후 자택에서 자가격리중이었으며, 27일에 귀국 항공편 기내 옆 좌석 승객이 확진됐다는 통보를 받고 저녁에 검사를 받았다. 양천구는 이 환자와 함께 사는 부모를 검사할 예정이다.

관악구에서는 남현동 거주자가 미국에서 입국한 후 관내 22번 환자로 확진됐다. 이 환자에 대한 상세한 정보는 즉각 공개되지 않았다.

limhywaso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