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해외유입 환자 2명 서울 관악·양천구서 확진

송고시간2020-03-28 15:58

(서울=연합뉴스) 임화섭 기자 = 해외 접촉으로 코로나19에 감염된 환자들이 신규로 확진됐다고 서울 관악구와 양천구가 28일 밝혔다.

양천구는 신정1동에 사는 24세 여성이 관내 17번 환자로 이날 오전 확진됐다고 밝혔다. 미국 유학생인 이 환자는 26일 오후 인천공항으로 입국한 후 자택에서 자가격리중이었으며, 27일에 귀국 항공편 기내 옆 좌석 승객이 확진됐다는 통보를 받고 저녁에 검사를 받았다. 양천구는 이 환자와 함께 사는 부모를 검사할 예정이다.

관악구에서는 남현동 거주자가 미국에서 입국한 후 관내 22번 환자로 확진됐다. 이 환자에 대한 상세한 정보는 즉각 공개되지 않았다.

limhywaso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