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기상특보

문대통령 오늘 G20 화상정상회의…'코로나 공조' 공동선언 주목

송고시간2020-03-26 05:00

기사 본문 인쇄 및 글자 확대/축소
韓 경험 공유·경제교류 필요성 강조…'기업인 입국제한 예외' 진전도 관심
문재인 대통령이 3월 25일 송파구 씨젠에서 코로나19 진단시약 긴급사용 승인 기업들과 간담회를 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문재인 대통령이 3월 25일 송파구 씨젠에서 코로나19 진단시약 긴급사용 승인 기업들과 간담회를 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임형섭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국제적 공조방안을 모색하는 주요 20개국(G20) 특별화상정상회의가 26일 개최된다.

이날 회의에는 문재인 대통령을 포함한 G20 정상들이 참여하며 스페인, 싱가포르, 요르단, 스위스, 베트남, UAE, 세네갈 등 7개국도 초청국 형식으로 참석한다.

이번 정상회의는 G20 정상들을 화상으로 연결하는 방식으로 열린다.

특히 정상회의에서는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국제공조 방안을 담은 정상 간 공동선언문이 도출될 예정이다.

방역·경제 협력에 힘을 모으겠다는 내용이 담길 것으로 보이는 가운데 문 대통령이 집중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기업인 입국제한 면제 조치에 관해 진전사항이 반영될지도 관심을 끈다.

문 대통령은 알파벳 순서에 따라 15번째로 발언할 것으로 보인다.

문 대통령은 코로나19에 효과적으로 대응하고 있는 한국의 경험을 국제사회와 공유하고 필수적인 경제 교류 필요성을 강조할 예정이라고 청와대는 설명했다.

hysup@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20/03/26 05:00 송고

유관기관 연락처

자료제공 : 국민재난안전포털

댓글쓰기

핫뉴스

전체보기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