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낙연 "재난지원금 한시적 지급, 며칠 안에 방향 잡겠다"

송고시간2020-03-23 09:36

"내일 대담한 자금시장 안정화 대책 공개…기업피해 지원 대책 강구"

발언하는 이낙연 국난극복위원장
발언하는 이낙연 국난극복위원장

(서울=연합뉴스) 안정원 기자 = 23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코로나19국난극복위원회에서 이낙연 국난극복위원장이 발언하고 있다. jeong@yna.co.kr

(서울=연합뉴스) 차지연 홍규빈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코로나19국난극복위원회 위원장은 23일 "재난을 겪는 국민의 생활을 돕고 시장의 수요를 진작하도록 재난지원금을 한시적으로 지급하는 문제를 정부와 협의해 며칠 안에 방향을 잡겠다"고 밝혔다.

이 위원장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코로나19국난극복위 회의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피해 극복과 관련해 "많은 나라가 국민에 대한 직접 지원 대책을 내놨고 우리 당도 그런 방안에 대해 문을 열어놓고 검토해왔다"며 "이제 정부여당은 그 문제를 훨씬 더 책임 있게 조정해 국민과 야당 앞에 내놓겠다"고 말했다.

그는 "정부는 국내외 경제 상황을 면밀히 점검하며 가장 절박한 문제에 집중해 대응해왔다"며 "내일 대통령 주재 비상경제회의는 대담한 자금시장 안정화 대책을 공개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기업의 피해도 커지고 있다. 기업이 노동자들과 함께 어려운 시기를 넘길 수 있도록 도와드려야 한다"며 "민주당은 정부와 함께 그 대책도 강구하겠다"고 강조했다.

이 위원장은 "주말에는 약국 앞에서 마스크를 사려고 기다리는 사람들이 줄었다. 일부 약국에서는 마스크가 오후까지 남아돌기도 했다. 마스크 수급은 안정돼 가는 것으로 보인다"며 "때로 손해를 감수하며 수고해준 약사들에게 감사하다. 약국의 피해에 대해서는 제도적으로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charg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