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푸터 컨텐츠 바로가기 상단메뉴 바로가기
속보 | 연합뉴스가 전해드리는 최신 북한 뉴스입니다.
이전 화면으로

한국·독일 등 6개국 외교장관, 코로나19 대응 다자전화협의

(서울=연합뉴스) 이정진 기자 = 한국과 독일, 캐나다, 브라질, 이탈리아, 호주 등 6개국 외교장관이 15일 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을 위한 다자간 전화 협의를 진행했다.

16일 외교부에 따르면 캐나다의 제안으로 70분간 진행된 이번 협의에서 각국 외교장관들은 세계적으로 확산하고 있는 코로나19 사태가 심각하다는 데 인식을 같이하고 각국의 방역 조치, 출입국 통제 등에 대한 경험과 대응 계획을 공유했다.

강경화 외교부 장관은 한국의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감소하고 있지만, 안심하지 않고 적극 대응 중이라고 말한 뒤 한국의 방역 조치를 소개했다.

또 감염병 확산이 국가 간 장벽 및 공포·혐오의 확산으로 연결되지 않도록 과도한 입국 제한 조치를 지양하자고 강조했다.

6개국 외교장관들은 코로나19의 전 세계적 확산으로 국제적 공조가 긴요해진 만큼 서로 긴밀히 소통하자는데 뜻을 함께했다.

이와 관련, 강 장관은 문재인 대통령이 G20(주요 20개국) 특별 화상 정상회의 개최를 제안했다고 언급하며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했다.

강경화 외교부 장관
강경화 외교부 장관

[연합뉴스 자료사진]

transi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