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인도, 코로나19 확진자 첫 사망…뉴델리, 이달 말까지 휴교

송고시간2020-03-13 11:39

마스크를 쓰고 인도 뉴델리 시내 인디아게이트 앞을 지나는 사람들. [AFP=연합뉴스]

마스크를 쓰고 인도 뉴델리 시내 인디아게이트 앞을 지나는 사람들. [AFP=연합뉴스]

(뉴델리=연합뉴스) 김영현 특파원 = 인도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첫 사망자가 나왔다고 현지 언론이 보도했다.

인도 남부 카르나타카주 보건 당국은 10일 사망한 76세 남성이 사후 코로나19 확진자로 판명됐다고 12일 밝혔다.

당국은 "이 남성은 지난달 29일 사우디아라비아에서 돌아왔다"며 "코로나19 감염 의심자로 분류돼 검사 결과를 기다리고 있었다"고 말했다.

당국은 이어 사망한 남성은 평소 폐렴, 고혈압, 천식 등을 앓고 있었다고 덧붙였다.

보건당국은 이 남성과 접촉한 이들을 격리하는 등 방역 작업을 벌이고 있다.

인도에는 12일까지 74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온 것으로 공식 집계됐다.

인도는 한동안 '코로나 안전지대'로 여겨졌으나 최근 확진자 증가세가 빨라지는 추세다.

이에 인도 정부는 13일부터 다음 달 15일까지 외국인 입국을 사실상 막기로 했다. 외교, 고용 등 일부를 제외한 모든 비자의 효력을 정지하면서다.

아울러 델리주는 오는 31일까지 극장 폐쇄 조치와 함께 각 학교에 휴교령도 내렸다. 델리주의 코로나19 확진자 수는 6명이다.

인도는 현재 방글라데시, 미얀마 등과 접한 국경도 대부분 폐쇄한 상태다.

coo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