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코로나19 위기 함께 극복'…울산시 중소기업 간담회

송고시간2020-03-12 15:00

지난달 13일 울산시청 상황실에서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 등으로 경기침체가 우려되는 가운데 소비심리 회복, 지역 중소기업과 소상공인 지원을 위해 13개 지역 금융기관과 상생 금융 업무협약을 체결하는 행사가 열리고 있다. [울산시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지난달 13일 울산시청 상황실에서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 등으로 경기침체가 우려되는 가운데 소비심리 회복, 지역 중소기업과 소상공인 지원을 위해 13개 지역 금융기관과 상생 금융 업무협약을 체결하는 행사가 열리고 있다. [울산시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울산=연합뉴스) 허광무 기자 = 울산시는 12일 오후 시청 상황실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위기 극복 중소기업 간담회'를 열었다.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중소기업 어려움을 타개하고자 열린 간담회에는 송철호 울산시장, 중소기업 대표, 중소기업 지원 기관과 금융기관 관계자 등 20여 명이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지역 수출입 현황과 경제동향 점검하고, 정부와 지자체 대책을 공유했다. 또 기업의 애로사항과 건의사항을 듣고 해결 방안을 논의했다.

시는 지난달부터 경영안정자금 900억원을 지원했으며, 무역상담회 확대 추진과 대중국 수입기업에 대한 수입선 다변화 지원 등을 시행하고 있다.

앞으로 공공조달 판로 지원, 추가 경영안정자금 확보를 위한 추가경정예산 편성, 자동차 업계 주 52시간제 유예 등 규제 유예를 위한 중앙부처와 협의 등도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이날 회의에 참석한 한국은행은 900억원의 특별운전자금을 시중 은행에 저리로 지원하고,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도 6천250억원의 긴급 경영안정자금을 공급하는 등 지역 공공기관도 중소기업 위기 극복을 위한 정책을 적극적으로 추진한다.

시는 금융기관에 대출금리 인하와 신속한 대출 등 지원을 당부했다.

hk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