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작년 도로 이용자 만족도 76점…소폭 상승

송고시간2020-03-11 11:00

(서울=연합뉴스) 장하나 기자 = 작년 전국 도로 이용자의 만족도는 76점으로 재작년(74점)보다 소폭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토교통부는 11일 일반국도 이용자를 대상으로 실시한 만족도 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도로이용자 만족도 조사는 전국 약 1만4천㎞의 일반국도 이용자를 대상으로 한국생산성본부에서 국가고객서비스지표를 적용해 매년 조사를 진행하고 있다.

만족도 조사를 처음 시작한 2000년에는 만족도가 50점 수준이었으나 이후 우상향 추세를 보이고 있다.

국도를 달리는 차량
국도를 달리는 차량

[연합뉴스 자료사진]

이번 조사 결과 도로이용자들은 무엇보다 도로의 안전성과 교통소통의 원활성을 중요하게 여기는 것으로 나타났다.

만족도 수준으로는 환경·쾌적성(83점)에 대한 만족도가 가장 높고 교통정보제공(81점)도 다소 높은 점수를 받았다. 졸음쉼터 등 편의시설 운영과 도로 청소상태도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도로관리청별로는 전국 18개 국토관리소 중에서 보은(86점), 정선(83점), 진주(83점), 지자체는 충북(76점), 경기(70점) 등의 만족도가 높았다.

도로이용자 만족도 조사 결과
도로이용자 만족도 조사 결과

[국토교통부 제공]

이와 함께 도로파임과 균열 등 도로포장불량, 흐릿한 차선 도색, 겨울철 도로결빙, 졸음쉼터 시설부족 등에 대한 개선 의견도 나왔다.

김용석 국토부 도로국장은 "이용자의 관점에서 도로를 관리할 수 있도록 개선필요 사항 등 이번에 조사된 결과를 정책현장에 반영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hanajja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