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광주 북구 '착한 임대료 운동' 동참 확산

송고시간2020-03-10 16:18

광주 북구청 전경
광주 북구청 전경

[광주 북구청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광주=연합뉴스) 박철홍 기자 = 광주 북구 지역 건물주들이 코로나19의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임차인들의 사회적 고통 분담을 위해 착한 임대료 운동에 동참하고 있다.

10일 광주 북구에 따르면 매곡동 상가번영회는 지난달부터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착한 임대료 운동 동참을 호소한 결과 건물주 2명이 임차인 14명을 대상으로 3개월간 임대료를 인하했다.

매곡동에서만 총 23명의 임차인이 임대료의 20~40% 감면 혜택을 받은 것으로 파악됐다.

북구에 위치한 한국산업단지공단 광주전남본부도 오는 8월까지 건물 내 입주한 36개 업체를 대상으로 임대료를 30% 낮추기로 했다.

용봉동 패션의 거리 임대인 3명도 임대료를 최대 20%까지 내려받기로 했으며, 말바우 시장 등 전통시장·상점가도 착한 임대료 운동 현수막을 내걸고 참여 분위기를 조성하고 있다.

북구는 민간분야의 자발적 임대료 인하와 함께 공공분야 임대료 인하도 추진할 예정이다.

소상공인 관련 단체를 대상으로 임대료 인하 운동 캠페인, 정부 지원책 안내 등 활동도 펼친다.

문인 광주 북구청장은 "착한 임대료 참여 사례가 북구 전역으로 더욱 확산하길 바란다"며 "코로나19가 진정될 때까지 지역경제를 부양하기 위한 다양한 지원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pch80@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