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차수 전 대구 북구의장 코로나19 사망 소식에 보건당국 비상

송고시간2020-03-10 13:18

미래통합당 양금희 예비후보 사무장 활동…2월 말부터 건강 악화

코로나19 환자 치료하는 의료진 (CG)
코로나19 환자 치료하는 의료진 (CG)

[연합뉴스TV 제공]

(대구=연합뉴스) 김선형 기자 = 이차수 전 대구 북구의회 의장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숨지자 보건당국에 비상이 걸렸다.

대구 북구청은 10일 이 전 의장이 지난 9일 코로나19로 숨진 사실을 확인하고 서둘러 사망 전 동선 파악에 나섰다.

그가 북구 갑 선거구에서 미래통합당 공천을 받은 양금희 예비후보 선거사무소 사무장을 맡았기 때문이다.

북구청은 양 예비후보 선거사무소와 선거구 내 주민센터를 방역하고 이 전 의장과 밀접 접촉한 이들을 조사하고 있다.

양 예비후보 선거사무소는 그가 사무장을 맡았지만, 활발하게 움직이지는 않았다고 밝혔다.

선거사무소 관계자들은 이 전 의장이 지난달 말부터 건강이 나빠져 많이 활동하지 않았고, 행사가 있더라도 잠시 다녀오는 수준이라고 전했다.

구청 관계자도 "이 전 의장이 마스크를 잘 끼고 다녔고, 몸 상태가 좋지 않아 어디를 가도 오래 머물러 있지 않았다"며 "현재로는 밀접접촉자가 거의 없는 것으로 본다"고 했다.

그러나 그가 선거사무소 사무장으로서 발병 전까지 접촉한 당원, 유권자가 적지 않을 것이라는 우려가 나온다.

대구 북구청, 북구의회
대구 북구청, 북구의회

2015년 북구청, 북구의회(대구시 제공) 전경

유족과 양 예비후보, 선거사무소 관계자들은 이날 정오께 코로나19 검사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결과는 11일 오전 중 나올 예정이다.

이 전 의장은 전날 오전 10시 49분께 칠곡경북대병원에서 숨졌다.

사후 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

그는 지난 7일 기침과 발열 증세로 북구보건소에서 코로나19 검사를 받았으나 음성 판정을 받았다.

북구보건소 관계자는 "우리도 오늘 오전에야 코로나19로 인한 사망 사실을 확인했다"며 "갑작스러운 사망 소식에 다들 안타까워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날 오전 9시 기준 대구 북구 지역 코로나19 확진 환자는 640명이다. 확진자와의 밀접접촉 등 이유로 자가 격리 중인 사람은 1천490명이다.

양금희 미래통합당 대구 북구 갑 예비후보
양금희 미래통합당 대구 북구 갑 예비후보

[양금희 예비후보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sunhyu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