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덴트, 치과용 마스크 조달청과 계약완료…"판매금 전액 기부"

송고시간2020-03-10 09:23

치과협회 "생산량 전량 치과계 공급위해 노력…하루 1개 사용 부족"

치과친료
치과친료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강애란 기자 = 정부의 마스크 수급대책으로 인한 어려움에 마스크 생산 중단을 선언했던 치과재료 제조·유통업체 이덴트가 조달청과 마스크 공급계약을 완료했다.

이덴트는 10일 대한치과의사협회에 전달한 입장문을 통해 "조달청과 (치과용 마스크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며 "여기서 나오는 마스크 판매금 전액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고생하는 의료인을 위해 매달 기부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치과용 마스크를 공급하지 못하게 된 안타까운 마음에 울렸던 사과문으로 물의를 일으킨 점에 대해 머리 숙여 사과드린다"며 "조달청 담당자의 착오로 코로나19로 고생하는 많은 분이 질책을 받았지만, 조달청의 발 빠른 대처와 사과로 오해가 해소됐다"고 설명했다.

이덴트는 최근 마스크 생산을 중단한다고 밝혔었다. 이후 조달청은 이덴트와 계약과정에서 일일 생산량 10배를 요구한 것은 계약물량 표기의 오류였음을 인정했다.

치협은 이덴트가 조달청과 계약을 체결한 데 대해 환영의 뜻을 밝혔다.

김철수 치협 회장은 "조달청과 협의해 이덴트의 치과용 마스크 생산량 전량을 치과계에 공급하기 위해 지속해서 노력하고 있다"며 "치과용 마스크는 일반 보건용 마스크와 달리 진료 시 교체하는 경우가 많아 일일 사용량 1개는 턱없이 부족한 만큼 정부가 더 많은 치과용 마스크를 배정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덴트의 치과용 마스크는 치과에서 진료 시 사용하는 수술용 마스크로 허가받은 제품이다.

aer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