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신천지 교인 무더기 확진 한마음아파트 코호트 격리 해제(종합)

송고시간2020-03-09 22:58

확진자 46명 전원 병원·생활치료센터 이송

30명은 자가격리…23일까지 순차로 해제

한마음아파트 방역 나선 화생방사 장병
한마음아파트 방역 나선 화생방사 장병

(대구=연합뉴스) 김주성 기자 = 국군화생방방호사령부 장병들이 9일 오후 코호트 격리 주거시설인 대구 달서구 한마음아파트에서 실내방역을 나서고 있다. 신천지 교인이 집단 거주하는 이 아파트에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46명이 발생했다. 2020.3.9
utzza@yna.co.kr

(대구=연합뉴스) 최수호 기자 = 대구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천지 교인 확진자가 무더기로 나온 한마음아파트에 대한 코호트 격리를 해제했다고 9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이 아파트 주민 140명 가운데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신천지 교인 46명 전원을 지난 8일 병원·생활치료센터로 이송하고 주민 전체를 대상으로 한 코호트 격리를 해제했다.

음성 판정을 받은 신천지 교인 48명과 일반 거주자 46명 등 100명 가운데 현재 아파트에는 62명이 남았다. 48명은 가족이 있는 집 등으로 떠났다.

시는 남은 62명 중 32명의 자가격리를 해제하고, 30명은 오는 23일까지 순차로 해제한다.

앞서 시는 지난달 19일 이후 이 아파트에서 확진 환자가 속출하자 지난 5일 아파트 전체를 코호트 격리했다.

이 아파트 전체 거주자 140명 가운데 94명은 신천지 교인으로 드러났다.

suh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