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조달청, 혁신 시제품 지정·구매사업 본격 추진

송고시간2020-03-09 14:26

혁신 시제품 지정·구매 공고…지정 분야·지원 규모 확대

혁신장터 화면
혁신장터 화면

[조달청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대전=연합뉴스) 유의주 기자 = 조달청은 9일 혁신조달 종합 포털 '혁신장터'(ppi.g2b.go.kr)에 '2020년 혁신 시제품 지정·구매' 공고를 하고 본격적으로 사업에 착수했다.

지난해 시범사업으로 시행한 혁신 시제품 구매사업은 정부가 상용화 전 혁신제품의 초기 구매자가 돼 공공 서비스를 개선하고, 기업의 기술혁신을 지원하는 새로운 조달 방식이다.

조달청이 혁신 시제품으로 지정하고 혁신장터에 등록한 제품은 수요기관 예산으로도 수의계약 방식으로 구매가 가능하다.

올해는 지정 분야와 지원 규모를 대폭 늘리고, 규제 샌드박스(규제 유예) 특례심의를 통과한 제품은 혁신성 평가를 면제한다.

지정 분야는 안전, 환경, 건강, 복지, 교육, 치안, 문화 등 국민 생활 문제 전 분야와 혁신성장 8대 선도사업, 인공지능(AI), 로봇이 포함된다.

조달청의 혁신제품 시범 구매는 1개 제안당 최대 5억원까지 확대된다.

강신면 조달청 구매사업국장은 "지난해 시범사업에서 공공기관과 기술혁신 기업들의 사업참여 의지와 관심을 확인했다"며 "올해는 사업 규모를 확대해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구체적 성과를 창출할 것"이라고 말했다.

yej@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