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정봉주 주도 '열린민주당' 창당대회…손혜원, 최고위원 합류

송고시간2020-03-08 15:49

당 대표로 이근식 추대…"김대중·노무현·문재인 정부 정통성 이을 것"

비례정당 '열린민주당' 창당대회
비례정당 '열린민주당' 창당대회

(서울=연합뉴스) 진성철 기자 = 8일 서울 여의도 글래드호텔에서 열린 비례정당 '열린민주당' 중앙당 창당대회에서 이근식 당대표(왼쪽 부터), 손혜원, 정봉주, 박홍률, 김대성 최고위원이 당원들에게 인사하고 있다. 2020.3.8 zjin@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보배 기자 = 더불어민주당 공천에서 탈락한 정봉주 전 의원이 추진하는 비례대표 정당 열린민주당이 8일 여의도 글래드 호텔에서 중앙당 창당대회를 열고 공식 출범했다.

당 대표로는 창당준비위원장을 맡았던 이근식 전 행정자치부 장관이 추대됐다.

이 대표는 수락 연설을 통해 "남북 평화 시대를 시작한 김대중 정부, 반칙과 특권 시대를 종결시킨 노무현 정부, 그리고 사람 중심의 공정사회를 실현하고자 하는 문재인 정부"라며 "이런 민주 정부의 정통성을 잇는 열린민주당으로 만들어나가야 하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국정농단 세력과 특권보수 세력이 국회 제1당이 되는 것을 우리는 반드시 막아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 대표는 정봉주 전 의원과 손혜원 의원 등 4명을 최고위원에 지명했다. 박홍률 전 목포시장도 최고위원으로 이름을 올렸다.

정 전 의원과 손 의원은 4·15 총선에 불출마하고 열린민주당의 공천 작업에만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정 전 의원은 "손 의원이 '오늘 우리 둘은 인당수에 뛰어드는 심정으로 한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손 의원은 "정 전 의원이 불출마를 결정해준 것에 감사하다"며 "인당수에 뛰어든다는 것은 사즉생이다. (정 전 의원이) 지금 몸을 던지면 나중에 살 수 있단 생각으로 해주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boba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