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국내 코로나19 확진 66%는 '집단감염'…최대는 신천지대구교회

송고시간2020-03-04 15:04

천안 줌바댄스 등 운동시설서 80명 감염…부산 온천교회 관련 35명

정은경 중앙방역대책본부장(질병관리본부장)
정은경 중앙방역대책본부장(질병관리본부장)

(청주=연합뉴스) 김주형 기자 = 정은경 중앙방역대책본부장(질병관리본부장)이 4일 오후 충북 청주시 질병관리본부에서 코로나19 국내 발생현황 및 확진환자 중간조사 결과 등 정례브리핑을 하고 있다. kjhpress@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연숙 기자 =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의 약 66%는 '집단발생'과 연관된 것으로 파악됐다.

정은경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 본부장은 4일 충북 오송 질병관리본부에서 열린 정례브리핑에서 "전국적으로 약 65.6%는 집단발생과 연관이 된 사례로 확인하고 있다"며 "기타 산발적인 발생 또는 조사 분류 중인 사례는 약 34.4%"라고 밝혔다.

국내 코로나19 확진 66%는 '집단감염'…최대는 신천지대구교회 - 2

집단발병 사례를 지역별로 보면 대구에서는 신천지대구교회 관련 확진자가 2천583명으로 대구지역 전체 확진자의 64.5%를 차지했다. 신천지 신도들의 접촉자를 조사하는 과정에서 집단시설, 의료기관을 중심으로 확진자가 발생한 사실이 추가 확인됐다.

"국내 코로나19 확진 66%는 '집단감염'…최대는 신천지대구교회" / 연합뉴스 (Yonhapnews)

유튜브로 보기
코로나19 확진 66%는 '집단감염'…최대는 신천지대구교회 (CG)
코로나19 확진 66%는 '집단감염'…최대는 신천지대구교회 (CG)

[연합뉴스TV 제공]

충남 지역에서는 천안시 줌바댄스를 중심으로 총 7개 운동시설에서 확진자 80명이 나왔다. 이 중 강사는 4명, 수강생 50명, 가족 접촉자 등은 26명이다.

부산에서는 온천교회를 중심으로 조사가 진행 중이다. 온천교회 관련 확진자는 부산에서 33명, 경남 2명 등 35명이다.

서울에서는 성동구 주상복합건물 '서울숲더샵' 관련해 입주민과 관리사무소 직원 등 총 12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경기에서는 수원시 영통구 '생명샘교회'에서 확진자 6명이 확인됐다.

지난달 16일 신천지과천교회 종교행사 참석자가 용인시에 있는 회사에서 교육을 실시했고, 당시 교육에 참석했던 직원 4명이 양성 판정을 받았다. 그중 1명이 23일 생명샘교회 예배에 참석해 교회 내 전파가 발생한 것으로 보건당국은 추정하고, 당시 참석 신도 등에 대해 조사하고 있다.

경북에서는 신천지대구교회 관련 발생이 가장 많았다. 이외에도 청도대남병원, 이스라엘 성지순례단, 칠곡 밀알사랑의 집, 경산 서리요양원, 김천 소년교도소 등지에서 집단발생 여부 조사가 이어지고 있다.

정 본부장은 "아직 조사가 진행 중이어서 감염원이나 감염경로가 (추가) 확인되면 집단발병 통계는 좀 더 보완될 예정"이라고 말했다.

브리핑 이동하는 정은경 본부장
브리핑 이동하는 정은경 본부장

(청주=연합뉴스) 김주형 기자 = 정은경 중앙방역대책본부장(질병관리본부장, 왼쪽)이 4일 오후 충북 청주시 질병관리본부에서 코로나19 국내 발생현황 및 확진환자 중간조사 결과 등 정례브리핑을 위해 이동하고 있다. kjhpress@yna.co.kr

noma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