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5·18단체, '지만원 손해배상금'으로 대구에 성금

송고시간2020-02-28 14:30

5·18기념재단 현판
5·18기념재단 현판

[연합뉴스 자료사진]

(광주=연합뉴스) 천정인 기자 = 5·18단체가 이른바 '지만원 손해배상금'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구 지역에 성금을 보내기로 했다.

5·18기념재단과 5월 3단체(유족회·부상자회·구속부상자회)는 2·28 민주화운동 60주년을 맞아 어려움에 빠진 대구 공동체를 돕기 위해 성금 400만원을 대구적십자사를 통해 전달할 예정이라고 28일 밝혔다.

5·18민주화운동과 관련해 허위 사실을 유포한 지만원 씨 등에게 손해배상금을 받아 조성한 공익기금으로 성금을 마련했다.

이들 단체는 "오늘은 이승만 독재정권에 맞서 의로운 대구시민들이 민주화를 외쳤던 2·28 60주년이 되는 기념일"이라며 "하지만 코로나19로 기념행사는 취소되고 대구공동체는 큰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민주화운동의 동지이자 국민의 일원으로 대구 공동체가 겪고 있는 어려움을 공감하며 연대하고자 한다"며 "우리의 작은 정성이 어려움을 극복하는 데 조금이나마 보탬이 될 수 있길 기원한다"고 강조했다.

in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