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정부 "신천지 신도명단에 '교육생' 7만명 빠져…다시 제출 요청"

송고시간2020-02-27 12:17

지자체별 신천지 명단 배포 완료…고위험군 탐색 시작

(서울=연합뉴스) 채새롬 기자 = 정부가 확보한 신천지 전체 신도 명단에 예비 신도인 '교육생'이 빠져 있어 교단 측에 다시 제출해 줄 것을 요청했다고 밝혔다.

신천지 관련 시설 방역작업
신천지 관련 시설 방역작업

(부산=연합뉴스) 강덕철 기자 = 27일 오전 부산 부산진구 신천지 관련 시설 출입구 앞에서 부산진구 방역팀이 방역작업을 펼치고 있다. 부산진구는 동별로 코로나19 사태가 종식될 때까지 신천지 관련 시설을 폐쇄하고 신도들이 출입하지 못하도록 주기적으로 순찰을 하기로 했다. 2020.2.27 kangdcc@yna.co.kr

김강립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제1총괄조정관은 27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정례브리핑에서 "신천지 교육생이 7만명이 넘을 것으로 알고 있는데, 명단을 확보하지 못했다"며 "오늘 오전 (신천지 측에) 중앙방역대책본부로 교육생 명단을 제출하도록 다시 요청했다"고 밝혔다.

김 총괄조정관은 "앞서 신천지 측에서는 교육생은 아직 신도가 아니라서 명단을 제공하는 데 어려움이 있다는 이유를 댔다"고 덧붙였다.

정부는 지자체에 기존에 확보한 21만2천명 규모의 전체 신도 명단을 배포했고, 지자체가 고위험군 탐색 작업을 시작한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김 총괄조정관은 "전날 신천지본부로부터 받은 신도 전체명단은 지자체와 합동회의를 통해 명단을 배포했고, 지자체별로 호흡기 증상이나 발열 등 고위험군을 찾아내는 작업을 시작했다"고 말했다.

이어 신천지대구교회 신도에 대해서는 "9천334명 중 기침·발열 등 유증상자 1천299명에 대한 검체 채취를 어제 대부분 마무리했고, 남은 환자에 대해 오늘 채취를 완료할 예정"이라며 "검사 결과는 2∼3일 내 집계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정부는 유증상자 이외 신천지대구교회 신도 전원에 대해서도 격리 기간 중 진단검사를 시행할 예정이다.

코로나19 신규환자 334명, 총 1천595명…대구 1천명 넘어 / 연합뉴스 (Yonhapnews)

유튜브로 보기

srcha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191212096500007

title : 야수 최대어 렌던도 잭폿…LAA와 7년 2억4천500만달러 FA 계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