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괴산군, 신품종 황금맛찰옥수수 종자 내달부터 보급

송고시간2020-02-27 11:45

(괴산=연합뉴스) 박종국 기자 = 충북 괴산군농업기술센터는 대학찰옥수수를 대체할 신품종 황금맛찰옥수수 종자를 다음 달부터 지역 내 신청 농가에 보급한다고 27일 밝혔다.

신품종 황금맛찰옥수수 [괴산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신품종 황금맛찰옥수수 [괴산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올해 보급할 종자는 지난해 채종한 350여㎏이다.

3천200개가 들어 있는 봉지(1㎏) 단위로 보급하며 농지 면적 500㎡ 기준 1봉지의 종자가 필요하다.

황금맛찰옥수수는 특성상 종류가 다른 옥수수와 함께 재배하면 혼종이 나올 수 있어 200m 이상 거리를 두고 재배해야 한다.

괴산군농업기술센터는 이상 저온, 가뭄으로 인한 피해 발생을 막기 위해 4월 말 파종을 권장하고 있다.

괴산군농업기술센터는 올해 1t가량의 종자를 채종, 내년 농가 보급을 확대하기로 했다.

신품종 황금맛찰옥수수 [괴산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신품종 황금맛찰옥수수 [괴산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황금맛찰옥수수는 대학찰옥수수보다 항산화 성분인 카로티노이드 함유량이 8배가량 많아 노화 방지, 인지 능력 강화, 항암 효과가 있다고 괴산군농업기술센터는 설명했다.

이 옥수수는 괴산군이 농촌진흥청 산하 국립식량과학원과 공동으로 개발한 신품종으로, 지난해 처음으로 괴산지역 농가에만 종자를 보급했다.

pj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