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3보] 미 국무부, 한국 여행경보 나흘만에 3단계 '여행 재고'로 격상

송고시간2020-02-27 10:29

22일 2단계 '강화된 주의'서 한 단계 더 올려…4단계는 '여행 금지'

(워싱턴=연합뉴스) 백나리 특파원 = 미국 국무부는 26일(현지시간) 한국에 대한 여행경보를 2단계인 '강화된 주의'에서 3단계 '여행 재고'로 격상했다.

미 국무부는 이날 홈페이지를 통해 '여행 재고'로의 여행경보 격상을 알리며 미 질병통제예방센터(CDC)가 지난 24일 여행보건경보를 최고 단계인 3단계로 올리고 필수적이지 않은 여행 자제를 권고했다고 설명했다.

미 국무부, 한국 여행경보 나흘만에 3단계 '여행 재고'로 격상 (CG)
미 국무부, 한국 여행경보 나흘만에 3단계 '여행 재고'로 격상 (CG)

[연합뉴스TV 제공]

미 국무부는 4단계로 여행경보 등급을 나누는데 일반적 사전주의, 강화된 주의, 여행 재고, 여행 금지 순이다. 국무부는 지난 22일 한국에 대해 2단계인 '강화된 주의'를 발령했다.

국무부의 여행경보 격상은 트럼프 대통령의 코로나19 관련 회견을 즈음해 이뤄졌다. 회견에서 트럼프 대통령은 한국 등에 대해 입국제한 조치를 취할 수 있느냐는 질문에 적절한 때에 할 수도 있겠지만 지금은 아니라고 말했다.

nar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