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정우성·김혜수·공유…스타들 '코로나 극복' 잇단 기부

송고시간2020-02-26 18:13

수지·혜리·강호동 등 선한 영향력 행사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송은경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전국으로 확산하는 국가적 재난 사태에서 배우 정우성과 김혜수 등 연예계 스타들이 선뜻 도움의 손길을 내밀고 있다.

26일 연예계에 따르면 SBS TV '하이에나'에 출연 중인 배우 김혜수는 희망브릿지 전국재해구조협회에 1억원을 기부했다.

유엔난민기구 친선대사로 활동하기도 했던 배우 정우성과 작년 영화 '82년생 김지영'으로 대중과 만난 공유는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랑의열매에 각각 성금 1억원을 기탁했다.

이 밖에도 가수 겸 배우 수지가 국제구호개발 NGO 굿네이버스에 1억원, 그룹 걸스데이 출신 가수 겸 배우 혜리가 세이브더칠드런에 1억원, 방송인 강호동이 초록우산어린이재단에 1억원을 기부했다.

배우 박보영, 주지훈, 김혜은 또한 사랑의열매와 굿네이버스, 희망친구 기아대책에 각자 5천만원을 기부했다.

이들의 기부금은 마스크를 마련하기 어려운 저소득층과 취약계층, 확진자가 많이 발생한 대구·경북 지역 시민 등을 위해 쓰일 예정이다.

nora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