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길 가는 여성 둔기로 때려…징역 1년 6개월

송고시간2020-02-26 14:14

울산지방법원
울산지방법원

[연합뉴스TV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울산=연합뉴스) 허광무 기자 = 길을 가던 여성을 둔기로 때려 다치게 한 혐의로 50대가 1심에서 징역 1년 6개월을 선고받았다.

울산지법 형사3단독 김주옥 부장판사는 특수상해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A(51·남)씨에게 이같이 판결했다고 26일 밝혔다.

A씨는 지난해 10월 2일 오후 10시께 술을 마신 채 울산시 중구의 한 도로변에 앉아 있다가 귀가하던 B(57·여)씨 팔과 머리를 손으로 잡아끌었다.

B씨가 이에 저항하며 A씨 손가락을 깨물자, A씨는 주변에 있던 둔기로 B씨 머리를 3∼4회 때려 약 2주간 치료가 필요한 상해를 가했다.

재판부는 "피해자가 입은 정신적·육체적 충격이 큰 위험한 범행으로 죄책이 가볍지 않다"고 선고 이유를 밝혔다.

hk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