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마스크 품귀현상에 경기교육청 "학교 방역물자 우선 확보"

송고시간2020-02-26 12:25

보유분 미달하자 이재정 교육감 "학교에만 맡겨놓지 않겠다"

(수원=연합뉴스) 이영주 기자 = 경기지역 각급 학교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마스크를 비롯한 방역물품 확보에 어려움을 겪자 경기도교육청이 대책 마련에 나섰다.

[이재정 경기도교육감 페이스북 계정 갈무리]

[이재정 경기도교육감 페이스북 계정 갈무리]

이재정 경기도교육감은 26일 자신의 페이스북 계정에 "방역물자는 학교에만 맡겨놓지 않고 교육청의 역량을 최대한 발휘해 우선적으로 확보하겠다"고 밝혔다.

앞서 교육 당국은 83억원을 투입해 도내 학교에 방역물품 비용을 지급했다.

그러나 마스크 물량 부족으로 도내 학교 4곳 중 1곳꼴로 마스크 보유분이 미달하는 등 상당수 학교가 물품 구매에 어려움을 호소하자 도교육청이 방역 물품 확보에 나서기로 한 것이다.

평소 개학하기 전인 2월 중에 모두 확보해놓아야 하는데 최근 물량 부족으로 미처 확보하지 못했기 때문이다.

방역물품은 ▲체온계 ▲의료용 장갑 ▲마스크(방역용·일반용) ▲알코올 손 소독제 ▲세제 및 살균 티슈 등이다.

이 가운데 방역용 마스크(N95·KF94, 미세입자를 95%까지 걸러낼 수 있는 마스크)와 의료용 장갑, 손 소독제, 세제는 우선 비축 물품이다.

도교육청 측은 "관계 당국과 협의해 마스크를 대량 구매할 수 있는 방법을 검토 중"이라며 "교육 현장 혼란이 최소화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 교육감은 "코로나19는 우리가 충분히 이겨낼 수 있다"며 "개학하는 대로 건강을 지키기 위한 프로젝트 수업으로 학생들 스스로가 자신과 이웃과 학교를 지켜나갈 수 있는 길을 찾겠다"고 강조했다.

'마스크는 언제 들어오나요?'
'마스크는 언제 들어오나요?'

(서울=연합뉴스) 류효림 기자 = 26일 서울 시내 대형마트 위생용품 판매대에 마스크 품절 안내문이 설치되어있다. 2020.2.26 ryousanta@yna.co.kr

young86@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