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일손 모자란다, 달려와 달라"…대구시의사회장 호소문 보내

송고시간2020-02-25 16:41

코로나19 지역거점 병원 들어가는 구급차
코로나19 지역거점 병원 들어가는 구급차

(대구=연합뉴스) 류영석 기자 = 25일 오후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격리병상이 마련된 대구시 중구 계명대학교 대구동산병원으로 구급차 한 대가 들어가고 있다. 2020.2.25 ondol@yna.co.kr

(대구=연합뉴스) 김선형 기자 = 이성구 대구시의사회장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 사태에 지역 의사들이 힘을 합치자는 호소문을 보냈다.

25일 대구시의사회에 따르면 이 회장은 이날 오전 의사들에게 문자메시지로 "지금 바로 선별진료소로, 대구의료원으로, 격리병원으로 그리고 응급실로 와달라"고 촉구했다.

이 회장은 "대구 의사 5천700명이 질병과 힘든 싸움에서 최전선 전사로 분연히 일어서자"며 "응급실이건 격리병원이건 각자 불퇴전의 용기로 한 명의 생명이라도 더 구하기 위해 끝까지 싸우자"고 호소했다.

그는 "방역당국은 더 많은 의료진을 구하기 위해 지금 발을 동동 구르며 사력을 다하고 있다"며 "일과를 마친 의사 동료 여러분은 선별진료소로, 격리병동으로 달려와 달라"고 강조했다.

이어 "응급실과 보건소 선별진료소에는 우리 선후배 동료들이 업무에 지쳐 쓰러지거나 치료 과정에 환자와 접촉해 하나둘씩 격리되고 있다"며 "환자는 넘쳐나지만, 의사들의 일손은 턱없이 모자란다"고 설명했다.

또 "할 일이 너무 많다. 지금 바로 의사회로 지원 신청을 해달라"며 "이 위기에 단 한 푼의 대가, 한마디의 칭찬도 바라지 말고 피와 땀과 눈물로 시민들, 우리 대구를 구하자"고 거듭 부탁했다.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DABL82GflNY

오늘도 바쁜 의료진
오늘도 바쁜 의료진

(대구=연합뉴스) 류영석 기자 = 25일 오후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격리병상이 마련된 대구시 중구 계명대학교 대구동산병원에서 의료진이 분주하게 움직이고 있다. 2020.2.25 ondol@yna.co.kr

sunhyu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