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명륜진사갈비, 전국가맹점 월세 지원…"코로나19 극복 상생협력"

송고시간2020-02-25 16:09

명륜진사갈비, 전국가맹점 월세 지원…"코로나19 극복 상생협력" - 1

▲ 프랜차이즈 명륜진사갈비의 본사 명륜당은 최근 전국 522개 전체 가맹점을 대상으로 총 23억원에 달하는 한 달 월세 전액을 지원했다고 25일 밝혔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시행된 이번 지원에서는 가맹점당 최소 300만원에서 최고 1천690만원의 지원금을 지급하며 후속 지원사업을 펼쳤다.

명륜진사갈비는 지난 1월 가맹본사와 가맹점주협의회 간 상생협력 협약을 체결한 이후 코로나19 사태로 인한 가맹점 피해 규모와 업계 동향 등을 꾸준히 살펴 왔으며, 가맹점주협의회를 통해 가맹점들의 애로 사항을 전달받는 등 적극 소통을 위해 노력해 왔다.

본사 관계자는 "가맹점의 고통을 함께 나누고 힘을 합쳐 극복해 가자는 취지로 전 가맹점 월세 지원이라는 결정을 내리게 됐다"며 "월세 지원 외에도 전국 매장을 대상으로 내부 소독을 무상으로 실시하는 등 매장 청결 유지를 위한 청소 지원도 함께 시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전염병으로 인한 업계 타격 최소화 및 형평성 유지를 위해 세입자뿐 아니라 건물주인 가맹점주에게도 월세를 지급하며, 매장 매출 정성화가 실현될 때까지 가맹점 지원을 지속하리라는 것이 본사 측의 설명이다.

가맹점주 측은 "쉽지 않은 일을 결정해 준 본사에 고마움을 느낀다"며 "그 어떤 것보다 힘이 되는 소식"이라고 감사 의사를 표시했다.

명륜진사갈비는 본사·가맹점주협의회 간 상생협약을 통해 신제품 개발·가맹점 매출 증대·고객 서비스 향상 등을 목표로 연대와 성장을 이어갈 계획이다. (연합뉴스)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