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부산시의회 코로나19 비상대응체제 전환…추경 신속 처리

송고시간2020-02-22 17:33

불안해소센터 가짜뉴스 차단, 24시간 비상당직제 운영

부산시의회 코로나19 비상대책회의
부산시의회 코로나19 비상대책회의

(부산=연합뉴스) 22일 오후 부산시의회 이음홀에서 박인영 의장 주재로 의장단, 각 상임위원장, 시의회 코로나19 테스크포스(TF) 소속 의원 등이 비상대책회의를 열고 의회 차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대응방안을 논의하고 있다. 2020.2.22 [부산시교육청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ccho@yna.co.kr

(부산=연합뉴스) 조정호 기자 = 부산시의회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발생에 따라 시의회 운영을 '코로나19 비상대응체제'로 전환해 코로나 19 극복을 위해 총력을 쏟기로 했다.

부산시의회는 22일 오후 시의회 이음홀에서 박인영 의장 주재로 의장단, 각 상임위원장, 시의회 코로나19 테스크포스(TF) 소속 의원 등이 참석하는 비상대책회의를 열고 의회 차원 대응 방안을 논의했다.

시의회는 코로나19 대응지원을 위한 추가경정예산안을 바로 처리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3월 2일부터 열리는 제284회 임시회 기간 추경 예산안 통과와 신속 집행을 지원한다.

임시회 이전이라도 예산안이 제출되면 바로 검토한다는 계획이다.

부산의료원 코로나19 병상 확보
부산의료원 코로나19 병상 확보

(부산=연합뉴스) 조정호 기자 = 22일 부산의료원에서 환자들이 병원을 나서고 있다. 부산시는 확진 환자가 늘어날 것에 대비해 부산의료원에 병상 540개를 추가로 확보할 예정이다. 부산의료원은 병실을 완전히 비울 예정이다. 2020.2.22 ccho@yna.co.kr

감염병 발생 시 신속한 대응을 위한 역학조사, 감염병 환자 관리, 자가격리자·민간 의료인력 지원 등을 담은 '부산시 감염병 예방에 관한 조례' 개정도 신속히 추진할 예정이다.

시민 불안을 덜기 위해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비롯한 시의회 홍보 채널을 동원해 코로나19 정보를 전달하는데 협력하고 시의회 '코로나19 불안해소센터'를 설치해 가짜뉴스 차단을 지원하기로 했다.

이번 사태가 안정화될 때까지 시의회 자체적으로 24시간 비상당직제를 운영하면서 시민 안심 홍보, 철통 방역 협조, 골목 민심 점검, 민생경제 침체대책, 장기대책 검토 등 5개 분야로 나눠 집중적으로 대응한다.

시의회는 코로나19 사태 조기종식을 위해 특단의 대책이 절실한 시기인 만큼 일체 논쟁과 정쟁을 삼가고 의회 차원 지원을 아끼지 않기로 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의료시설 폐쇄 등으로 인한 일반 환자 의료공백, 개인 방역 물품 품귀현상, 복지시설을 비롯한 바이러스 취약계층 밀집 시설 집중 방역 등에 관한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는 지적도 나왔다.

박인영 의장은 "현장 중심, 신속 대응, 중장기 대책 등 3대 원칙을 지키고 어려울 때일수록 단결된 힘이 절실하게 필요하다"며 "신뢰, 협력, 이해, 배려로 함께 코로나19를 극복해 나가자"고 말했다.

cch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