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포항 군부대 공사 민간인 코로나19 감염…부대 전체 격리

송고시간2020-02-22 12:28

대구·청도 지역 감염병 특별관리지역 지정 (PG)
대구·청도 지역 감염병 특별관리지역 지정 (PG)

[정연주 제작] 일러스트

(포항=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경북 포항 한 군부대 공사를 하던 민간인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걸려 부대원 전체가 격리됐다.

22일 해병대 등에 따르면 포항 남구에 있는 해병대 군수단 독립숙영지(독립부대)에서 공사하던 민간인 A씨가 이날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A씨는 부대에 이 사실을 통보했다.

이에 따라 해당 부대는 내외부인 출입을 금지하고 접촉자를 찾아 자가격리하도록 조치했다.

이 부대는 해병대 1사단을 포함한 포항특정경비지역사령부와는 떨어져 있다.

부대 인원은 정확히 알려지지 않았다.

해병대 관계자는 "부대 인원 등은 밝히기 어렵고 현재 부대 출입을 통제해 부대원 전체를 격리하고 있다"고 말했다.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_pfFK9FvFz4

sds123@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