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병원 내 감염' 청도대남병원, 확진자 격리치료병원 전환(종합)

송고시간2020-02-22 13:05

국립정신건강센터 의료진 투입해 92명 치료 중

중증 16명은 안동의료원·부산대병원 등으로 이송 치료

청도대남병원 환자 대부분 정신병동서 발생…이동형 음압기 준비 중

'병원 내 감염' 청도대남병원, 확진자 격리치료병원 전환
'병원 내 감염' 청도대남병원, 확진자 격리치료병원 전환

(청도=연합뉴스) 임화영 기자 = 지난 21일 오후 경북 청도대남병원에 입원 중인 환자가 다른 병원으로 이송되고 있다. hwayoung7@yna.co.kr

(서울=연합뉴스) 신재우 김잔디 기자 =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환자가 증가하고 있는 경북 청도 대남병원을 확진자 격리치료병원으로 전환한다.

중앙사고수습본부(중수본)는 22일 "청도 대남병원을 확진자 격리치료병원으로 전환하고 국립정신건강센터 의료진과 호흡기내과 전문의 등을 투입해 코로나19 진료를 하겠다"고 밝혔다.

대남병원에서는 이날 오전 9시 현재 총 108명 확진자가 나왔다. 중앙방역대책본부 발표 기준으로 전날 오후 4시까지 16명이 발생했고, 이날 오전 9시 92명이 추가 확인된 데 따른 것이다.

현재까지 확진된 환자 대부분은 정신병동에서 나왔으나 일부 의료진과 일반 환자 1~2명도 포함됐다고 중수본은 밝혔다.

의료진 감염이 발생한 데다 일부 의사는 확진자와 밀접 접촉해 격리된 상황이어서 의사도 부족한 상황이다. 이에 따라 외부 의료인력을 투입하고, 일부 중증 환자는 외부로 이송하기로 결정했다.

중수본은 "확진검사 중 기저질환 등이 있어 전문적 치료가 필요하다고 판단되는 16명은 인근 동국대병원과 안동의료원, 부산대병원, 국립중앙의료원 등으로 이송 시켜 격리 치료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 중 국립중앙의료원으로 이송된 확진자 5명은 폐렴이 중증으로 진행된 상태다.

나머지 92명은 확진자 격리치료병원으로 전환된 대남병원에서 그대로 치료받는다.

중수본은 "대남병원은 병원 내 감염양상을 보여 현지에서 중앙방역대책본부의 즉각대응팀, 중앙사고수습본부의 현지대응팀 등이 역학조사와 진단검사를 시행해 확인된 환자들에 대한 이송 등 필요한 조치를 취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또 "확진환자들의 가족, 접촉자 등에 대해서도 역학조사를 실시하고 있으며, 접촉자가 확인되면 신속하게 격리해 추가적인 감염 확산을 통제하겠다"고 밝혔다.

중수본은 대남병원에서 환자가 많이 늘어난 것과 관련, 면역력이 취약한 환자들이 집단생활을 하는 병원의 특성이 적잖은 영향을 미쳤을 것으로 봤다.

김강립 중수본 부본부장은 "입원환자가 많은 정신과 병동은 외부에서 (감염원이) 유입되면 확산할 가능성이 높은 편"이라며 "정신질환자는 장기입원하는 경우가 많아 기저질환을 가지고 있을 가능성도 있다"고 말했다.

청도 대남병원에 배달된 도시락
청도 대남병원에 배달된 도시락

(청도=연합뉴스) 이강일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자(코로나19가)가 무더기로 나온 경북 청도 대남병원에 22일 오전 도시락이 배달되고 있다. 대남병원은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후 병원이 폐쇄돼 외부에서 음식을 전달받고 있다. leeki@yna.co.kr

다만, 대남병원의 출입을 폐쇄하고 확진자 격리치료병원으로 전환하는 조치가 '코호트 격리'는 아니라고 중수본은 설명했다. 코호트 격리는 특정 질병에 같이 노출된 사람을 동일 집단(코호트)으로 묶어 격리하는 조치를 뜻한다.

김 부본부장은 "대남병원을 전담병원으로 운영하겠다고 밝혔으나 '음성'으로 판정되면 다른 병원으로 이송하는 조치가 취해지므로 코호트 격리는 아니다"고 말했다.

확진자 외에 '음성'으로 확인된 정신병동 환자는 부곡정신병원으로 이동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중수본은 대남병원에 이동형 음압기를 확보하는 등 음압시설을 갖추기 위한 노력을 진행 중이다. 이송하기 어려운 정신질환자가 코로나19로 확진된 후 중증으로 진행될 경우에 대비해서다. 대남병원에는 음압병상이 없다.

현재 중수본은 대남병원 등 4개 시설의 환자, 직원 등 617명 전원에 대한 코로나19 진단검사를 시행하는 중이다. 대남병원은 청도군 보건소, 군립청도노인요양병원, 에덴원(요양원)과 통로가 연결된 채 붙어 있다.

중수본에 따르면 환자와 직원을 포함해 각 시설 인원은 대남병원 254명, 노인요양병원 93명, 에덴원 176명, 장례식장 3명(직원), 보건소 91명이다. 지금까지 524명이 검사를 받았고 나머지 93명에 대한 검사도 진행된다.

검사가 실시간으로 진행되면서 중대본 발표와 중수본 확진자 수에 차이가 벌어지고 있다.

김 부본부장은 "대남병원 확진자는 111명"이라며 "지금 전체 111명 중 환자가 102명, 직원이 9명으로 파악된다"고 말했다.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_pfFK9FvFz4

withwit@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