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매점매석 적발 마스크 221만개, 대구·경북지역 우선 공급"

송고시간2020-02-21 16:01

식약처, 보건용 마스크 524만개 매점매석 업체 적발

"매점매석 적발 마스크 221만개, 대구·경북지역 우선 공급" (CG)
"매점매석 적발 마스크 221만개, 대구·경북지역 우선 공급" (CG)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서한기 기자 = 식품의약품안전처는 보건용 마스크·손 소독제 매점매석 행위 금지 조치를 어기고 보건용 마스크 524만개를 보관하던 부산지역의 제조·판매업체(A사)를 적발했다고 21일 밝혔다.

조사 결과, A 업체는 올해 2월 13일부터 2월 18일까지 지난해 월평균 판매량(273만개)의 150%를 초과하는 보건용 마스크 524만개를 물류창고에 보관하고 있었다.

식약처는 적발된 보건용 마스크 중 유통 가능한 221만개는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환자가 집단 발생하고 있는 대구·경북지역에 우선 공급할 수 있게 조치했다.

이에 앞서 식약처는 대구지방식약청에 특별대책지원본부를 운영하면서 대구·경북지역 의료기관·약국·마트에 보건용 마스크 35만개를 공급한 바 있다.

[식품의약품안전처

[식품의약품안전처

sh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