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SK하이닉스, 신입사원 코로나19 확진자 접촉에 800여명 자가격리(종합)

송고시간2020-02-20 09:40

전날 280명 귀가조치 이은 광범위 대응…"생산 차질 없어"

SK하이닉스 이천 공장
SK하이닉스 이천 공장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최재서 기자 = SK하이닉스[000660] 신입사원이 대구에서 발생한 코로나19 확진자와 밀접접촉한 사실이 알려진 지 하루 만에 회사 이천캠퍼스 내 자가격리 대상이 800여명으로 확대됐다.

SK하이닉스 관계자는 20일 "조금이라도 동선이 겹치는 것으로 추정되면 무조건 격리 대상에 추가했다"며 "정부 기준보다 선제적으로 광범위하게 대응하기로 한 것"이라고 밝혔다.

전날 SK하이닉스는 해당 신입사원과 함께 경기 이천캠퍼스 교육장(SKHU)에서 교육받던 교육생 280여명을 귀가 조치하고 교육장을 폐쇄한 바 있다.

대구 확진자는 전날 1차 검사에 이어 2차 검사에서도 양상 반응을 보여 확진 판정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천캠퍼스에서 근무하는 SK하이닉스 임직원은 총 1만8천여명으로 공장 가동에는 차질이 없다는 게 회사의 설명이다.

한편 19일 또 다른 신입사원도 폐렴 증세를 보여 경기도의료원 이천병원으로 옮겨져 검사를 받고 있다. 이에 해당 신입사원이 거쳐 간 사내 부속 의원도 함께 폐쇄됐다.

SK하이닉스는 신입사원 2명의 검사 결과에 따라 자가 격리 해제를 검토할 예정이다.

acui72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