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경남 35개 시민단체, '4·15 총선 부정선거 감시협의회' 발족

송고시간2020-02-19 14:59

경남 시민단체, 4·15총선 부정선거 감시협의회 발족
경남 시민단체, 4·15총선 부정선거 감시협의회 발족

[촬영 황봉규]

(창원=연합뉴스) 황봉규 기자 = 사단법인 경남바른선거시민모임을 비롯한 경남 시민단체들이 4·15 총선 부정선거 감시협의회를 발족해 활동한다고 19일 밝혔다.

바른선거시민모임 등 시민단체들은 이날 경남도의회 브리핑룸에서 "'대한민국 4·15 부정선거 감시협의회'를 출범한다"고 알렸다.

협의회에는 바른선거시민모임 이외에도 경남지역 35개 시민단체가 참여한다고 소개했다.

협의회는 부정선거 감시 고발 전화를 개설하고 부정선거 해소를 위한 백서 발행, 공명선거 정착 매뉴얼 작성, 사전투표 감시체계 운영 등 활동을 벌인다고 설명했다.

협의회 출범에 앞서 바른선거시민모임 석종근 공동대표는 "경남 인구는 360만명에 국회의원 정수 16석이고, 부산은 340만명에 18석이다"며 "인구적 요소와 행정구역, 면적, 생활권, 교통권, 문화권 등 비인구적 요소를 고려하면 현저한 역차별이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국회 법사위원장 앞으로 이러한 경남정수 의석을 17석으로 배정하라는 청원을 낸다고 덧붙였다.

bo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