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독일-이란, 상대국 수감자 1대1 교환

송고시간2020-02-18 18:23

이란 국기
이란 국기

[연합뉴스 자료사진]

(테헤란=연합뉴스) 강훈상 특파원 = 이란 사법부는 이란 교도소에 수감 중인 독일 국적자 1명을 석방하고 독일에 수용된 이란 국적자 1명이 귀국했다고 18일(현지시간) 밝혔다.

골람호세인 에스마일리 이란 사법부 대변인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17일 독일 국적자 1명이 독일로 돌아갔다"라며 "그는 이란에서 보안상 예민한 장소를 무단으로 사진과 동영상을 찍은 혐의로 3년형을 받고 복역 중이었다"라고 말했다.

앞서 이란 외무부는 미국의 대이란 제재를 위반한 혐의로 미국 요구로 독일 당국이 체포한 이란인 무역업자 아흐마드 할릴리가 미국으로 송환되기 직전 석방됐다고 전날 발표했다.

할릴리는 뮌헨안보회의에 참석한 모하마드 자바드 자리프 이란 외무장관과 함께 16일 귀국했다.

에스마일리 대변인은 "우리는 독일에 우리 국민을 미국으로 강제 송환하지 않고 먼저 석방해야 독일인이 이란을 떠날 수 있다고 요구했고 이를 관철했다"라며 "16일 우리 국민이 귀국한 뒤 17일 독일 수감자를 돌려보냈다"라고 설명했다.

hska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