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베트남 '코로나19' 우려에 크루즈선 입항 줄줄이 거부

송고시간2020-02-15 11:21

(하노이=연합뉴스) 민영규 특파원 = 베트남 당국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 확산 우려로 크루즈선 입항을 줄줄이 거부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그래픽] 세계 코로나19 발생 현황
[그래픽] 세계 코로나19 발생 현황

(서울=연합뉴스) 김토일 기자 = 15일 현재 중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누적 사망자와 확진자가 각각 1천500명과 6만6천명을 넘어선 가운데 이집트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환자 1명이 첫 보고됐다.
아프리카 대륙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보고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kmtoil@yna.co.kr
페이스북 tuney.kr/LeYN1 트위터 @yonhap_graphics

15일 현지 언론과 외신에 따르면 베트남 북부 꽝닌성은 애초 15일 유명 관광지 할롱 베이가 있는 할롱항에 기항하기로 했던 독일 크루즈 '아이다비타호'의 입항을 거부했다.

중국을 거치지 않은 이 크루즈는 지난 10일 필리핀에서 출항했으며 할롱항에 이어 다낭, 냐짱, 호찌민 등 베트남 중남부 지역을 연이어 들를 계획이었다.

현지 당국자는 "코로나 19 유입을 차단하기 위한 임시 조처"라고 말했다.

이에 따라 아이다비타호는 베트남을 모두 건너뛰고 15일 밤 태국 람차방항에 입항한 것으로 알려졌다.

노르웨이 크루즈선 '노르웨이 제이드'도 베트남에 기항하려다가 입항이 거부돼 태국 람차방항으로 향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선사인 노르웨이 크루즈는 14일(현지시간) "아시아에서 코로나 19에 대한 우려가 커지면서 기항하려고 했던 베트남 항구들이 입항을 허용하지 않고 있다"고 밝혔다.

지난 13일 입항 거부 통보를 받은 이 크루즈선에는 승객과 승무원 가운데 중국 국적을 갖고 있거나 최근 중국과 특별행정자치구인 홍콩, 마카오를 다녀온 사람이 없으며 코로나 19 환자도 없다고 선장인 프랑크 율리우센이 전했다.

한편 베트남에서는 코로나 19 확산을 막기 위해 63개 대도시와 지방성이 이번 주까지 2주간 휴교했고 하노이시와 호찌민시 등 4곳은 오는 23일 또는 29일까지 휴교령을 연장했다.

youngkyu@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