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그레인키, MLB 휴스턴 스프링캠프 또 '지각'…감독은 "괜찮다"

송고시간2020-02-15 09:11

휴스턴 우완 베테랑 투수 그레인키
휴스턴 우완 베테랑 투수 그레인키

[UPI=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 미국프로야구(MLB) 휴스턴 애스트로스의 우완 베테랑 투수 잭 그레인키(37)가 2년 연속 스프링캠프에 '지각' 합류한다.

15일(한국시간) MLB닷컴에 따르면, 더스티 베이커 휴스턴 감독은 "그레인키가 아직 훈련 장소에 오지 않았다"며 23일에나 가세할 것이라고 전했다.

휴스턴의 투수와 포수 훈련은 14일 이미 시작됐다.

베이커 감독은 그레인키가 건강하며 자신의 계획대로 훈련 중이라며 "다름 아닌 잭 그레인키다. (지각에) 문제없다"고 믿음을 보였다.

베이커 감독은 그레인키의 지각 합류 이유는 설명하지 않았다.

그레인키는 지난해 스프링캠프 때도 선수단 규정 교육 등이 너무 지루하다는 이유로 이틀 늦게 팀에 합류했다.

그레인키는 해마다 2∼3월 구속을 끌어올리고자 자신만의 독특한 스타일로 몸을 단련해왔다.

게릿 콜이 뉴욕 양키스로 이적함에 따라 올해 저스틴 벌랜더와 원 투 펀치를 형성할 그레인키에게 구단이 더 많은 자율권을 배려한 것으로 보인다.

cany9900@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