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코로나19 우려' 휴업한 학교 268곳…68%는 봄방학 시작

송고시간2020-02-14 17:39

휴업 안내문 붙은 고등학교
휴업 안내문 붙은 고등학교

[연합뉴스 자료사진]

(세종=연합뉴스) 이효석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우려로 예정된 수업을 하지 않고 휴업한 학교가 14일 총 268곳으로 나타났다.

교육부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 기준으로 전국에서 유치원 159곳, 초등학교 67곳, 중학교 24곳, 고등학교 16곳, 특수학교 2곳이 휴업했다.

지역별로 보면 전북 135곳, 서울 40곳, 경기 37곳, 인천 33곳, 광주 18곳, 충남 3곳, 전남 2곳 등이다.

2019학년도 학사일정을 마치고 봄방학에 들어간 학교는 전체 학교 2만522곳 중에 67.8%(1만3천921곳)이다.

코로나19 우려로 휴업 중이거나 아직 겨울방학 중인 학교는 2.1%(427곳)이고, 정상 수업 중인 학교는 30.1%(6천174곳)이다.

중국 후베이(湖北)성을 다녀온 지 2주가 지나지 않았고 별다른 의심 증상은 없어 자율격리 중인 학생은 초등학생 2명이다.

hy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