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간택' 6.3% 종영…TV조선 드라마 역대 최고시청률

송고시간2020-02-10 09:13

[TV조선 '간택'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TV조선 '간택'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송은경 기자 = TV조선 주말드라마 '간택'이 역대 TV조선 드라마 최고 시청률이라는 기록을 세우면서 막을 내렸다.

10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밤 11시 TV조선에서 방송한 '간택' 마지막 회는 유료가구 기준 시청률 6.3%를 기록했다. 이전까지 TV조선 드라마 사상 최고 시청률 드라마는 2018년 방송한 '대군'(5.6%)이다.

전날 방송에서는 강은보(진세연 분)-이경(김민규)을 위협하던 반란이 진압되고, 떨어져 살던 강은보를 이경이 찾아내면서 감격의 재회를 하는 행복한 결말로 끝이 났다.

'간택'은 왕이 결혼할 왕비를 고르는 '간택'이라는 소재를 궁중 서바이벌로 풀어낸 퓨전 사극으로, 김씨·조씨 가문의 갈등과 가족의 복수, 권력을 향한 욕망 등이 얽힌 쾌속 전개가 특징이었다.

진세연과 김민규, 두 주연 배우의 케미(케미스트리·조화)도 돋보였다. 특히 진세연은 사극에서만 볼 수 있는 단아한 매력을 이번 드라마에서도 여지없이 뽐내며 '사극에 잘 어울리는 배우'라는 이미지를 한층 굳혔다.

김정민 PD는 '대군'에 이어 '간택'에서도 한국적인 미가 도드라지는 아름다운 연출로 시청자 눈을 사로잡는 데 성공했다.

같은 날 방송한 tvN '사랑의 불시착'은 17.7%(이하 유료 가구)로 자체 최고 기록을 경신했고, OCN '본 대로 말하라'는 3.3%로 집계됐다. KBS 2TV 주말극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은 23.4%-26.9%였다.

nora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