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타워크레인 등 건설기계 안전교육 본격 시행

송고시간2020-02-07 06:00

타워크레인
타워크레인

[연합뉴스 자료사진]

(세종=연합뉴스) 윤종석 기자 = 타워크레인, 지게차, 불도저 등 건설기계 안전사고를 방지하기 위한 교육이 시행된다.

국토교통부는 건설기계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관련 협회와 단체 등 5개 기관을 건설기계조종사 안전교육기관으로 지정하고 교육을 본격 시행할 계획이라고 7일 밝혔다.

교육기관은 건설기계개별연명사업자협의회, 안전보건진흥원, 한국건설안전기술사회, 한국안전보건협회, 한국크레인협회 등이다.

국토부는 작년 10월부터 총 16개 단체 등으로부터 신청을 받아 서류 및 현장심사를 거쳐 교육 시설과 인력 등이 적합한 5개 기관을 최종 지정했다.

국토부는 작년 10월 건설기계관리법 시행규칙을 개정해 건설기계 조종사 안전교육 제도를 도입했다.

건설기계 안전교육 기관
건설기계 안전교육 기관

[국토교통부 자료 제공]

교육 내용은 건설기계의 구조, 작업안전 및 재해예방 등으로 일반건설기계와 하역기계 두 가지 과정으로 진행된다.

건설기계 면허(총 19종) 보유자는 3년마다 교육을 받아야 한다.

첫 교육을 받는 시기는 건설기계 조종사 면허발급일이 2009년 12월 31일 이전이면 올해까지, 발급일이 2010년 1월 1일부터 2014년 12월 31일이면 내년까지, 발급일이 2015년 1월 1일 이후면 2022년까지 교육을 받아야 한다.

교육기관별 교육일정 등은 해당기관의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banan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