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위험 무릅쓴 지원 감사해요" 진천 격리 우한 교민이 남긴 메모

송고시간2020-02-04 20:30

충북경찰, 포스트잇에 적힌 응원·감사 문구 공개

(진천=연합뉴스) 이승민 기자 = "저희를 위해 위험을 무릅쓰고 자원하셔 도와주시니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잦은 요구에도 귀 기울여주셔서 미안하고 감사드립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신종코로나) 발원지인 중국 우한에서 귀국한 교민들이 충북 진천군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에서 격리 생활을 하며 각방 앞에 남긴 메시지다.

[충북지방경찰청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충북지방경찰청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닷새째 격리 생활을 하는 이들은 매일 자신들이 생활하는 방 문 앞에 요구·불편 사항을 적은 포스트잇을 놓는다.

보건 당국은 이 포스트잇을 수거한 뒤 각 호실에 필요한 사항을 파악해 즉시 조치한다.

충북지방경찰청은 4일 진천 국가공무원인재발원에서 격리 중인 우한 교민들이 남긴 포스트잇 메시지를 공개했다.

232호 교민은 요구 사항 대신 "우유와 죽 덕분에 태은이가 밥을 잘 먹었습니다. 세심한 배려에 감사드린다"는 메시지를 남겼다.

612호 교민은 "저희 때문에 고생하는 것 잘 알고 있습니다. 죄송스럽고 감사합니다"라는 글을 남겼다.

310호 교민은 "좋은 숙소에서 충분한 지원을 받으며 부족한 것 없이 지내고 있습니다. 추운 날씨 속 경비하는 경찰분들 수고하는 모습에 안타까운 마음입니다"라고 썼다.

"위험 무릅쓴 지원 감사해요"
"위험 무릅쓴 지원 감사해요"

(진천=연합뉴스) 4일 충북 진천군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에서 격리 생활하는 한 교민이 문 앞에 남긴 포스트잇에 정부 지원팀에 감사한다는 내용이 적혀 있다. 2020.2.4 [충북지방경찰청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logos@yna.co.kr

이 밖에도 "아이들 챙겨 주셔서 감사한다", "이곳에 들어온 후부터 감사드리며 남은 10일간 잘 부탁한다"는 메시지도 있었다.

경찰 관계자는 "교민들이 차분한 분위기 속에 통제에 순응하며 평온하게 생활하고 있다"며 "불편 사항을 적는 포스트잇에 응원 메시지를 많이 남겨 줘서 힘이 난다"고 말했다.

logos@yna.co.kr

"추운 날씨 속 경찰들 안타까워"
"추운 날씨 속 경찰들 안타까워"

(진천=연합뉴스) 4일 충북 진천군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에서 격리 생활하는 한 교민이 문 앞에 남긴 포스트잇에 경찰에 감사한다는 내용이 적혀 있다. 2020.2.4 [충북지방경찰청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logo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