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프로야구 두산 허경민, 코뼈 부상…호주 전지훈련 불참

송고시간2020-01-28 16:10

경과 지켜본 후 2차 전훈지 일본 미야자키 합류 결정

두산 베어스 내야수 허경민
두산 베어스 내야수 허경민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하남직 기자 =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 내야수 허경민(30)이 훈련 중 코뼈를 다쳐 1차 호주 스프링캠프에 불참한다.

두산은 28일 1차 전지훈련 명단을 발표했다.

김태형 감독 등 코칭스태프 15명, 선수 45명이 2월 1일부터 20일까지 호주 질롱에서 훈련한다.

김재호, 오재일, 정수빈, 유희관, 이용찬 등 14명이 23일에 조기 출국했고 본진은 30일에 떠난다.

투수는 22명, 포수는 5명이 1차 스프링캠프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주장 오재원 등 내야수 11명, 김재환, 박건우 등 외야수 7명도 정상적으로 캠프에 합류한다.

주전 3루수 허경민은 명단에서 빠졌다.

허경민은 지난 22일 잠실야구장 내 실내 연습장에서 자율 훈련을 하던 중 코뼈가 부러졌다.

29일 튼튼병원에서 수술을 받는 허경민은 수술 결과와 회복 경과를 지켜본 뒤 2차 일본 미야자키 전훈 합류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두산은 호주 빅토리아주에 있는 질롱 베이스볼 센터에서 기술 연마와 전술 훈련, 웨이트트레이닝에 집중한다.

2월 21일 귀국해 하루 휴식을 취한 뒤 2월 23일 미야자키로 출국한다.

두산 베어스 1차 스프링캠프 참가자
두산 베어스 1차 스프링캠프 참가자

[두산 베어스 제공]

jiks79@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