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2보] 서울시교육청, 신종코로나 확산에 개학 연기·휴업 검토

송고시간2020-01-28 15:17

'우한 폐렴' 대책회의하는 조희연 서울시교육감
'우한 폐렴' 대책회의하는 조희연 서울시교육감

(서울=연합뉴스) 이재영 기자 = 조희연 서울시교육감이 28일 서울시교육청에서 열린 실국장회의에서 '우한 폐렴'으로 불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방지 대책을 논의하고 있다.jylee24@yna.co.kr

(서울=연합뉴스) 박성진 기자 = 서울시교육청은 28일 신종코로나 확산에 따라 관내 학교에 대한 개학 연기와 휴업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교육청 관계자는 "조희연 서울시교육감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이 심각하다고 판단하고 방학 중인 학교에는 개학 연기를, 이미 개학한 학교에는 휴업을 권유하는 방안을 적극적으로 검토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서울 시내 학교장들은 교육청의 권고가 내려지면 개학 연기와 등교 중지 여부를 판단해 시행할 수 있다.

sungjinpar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