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호주, 도쿄행 막차…올림픽 진출 아시아팀 모두 확정

송고시간2020-01-25 23:35

AFC U-23 챔피언십 3·4위 결정전서 우즈베크 1-0 제압

호주, U-23 챔피언십 3위 확정
호주, U-23 챔피언십 3위 확정

[AFC 홈페이지 캡처]

(서울=연합뉴스) 안홍석 기자 = 호주가 우즈베키스탄을 제압하고 2020 아시아축구연맹(AFC) U-23(23세 이하) 챔피언십 3위에 오르며 도쿄행 막차를 탔다.

호주 23세 이하 축구대표팀은 25일(한국시간) 태국 방콕의 라자망갈라 경기장에서 열린 대회 3·4위 결정전에서 한 명이 퇴장당한 우즈베크에 1-0으로 이겼다.

이로써 2020 도쿄 올림픽 남자축구 본선에서 경쟁할 아시아 팀들이 모두 확정됐다.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한국과 사우디아라비아가 이번 대회 결승에 올라 도쿄행 티켓을 먼저 따낸 가운데 호주가 3위에 자리하며 마지막 4번째 티켓을 손에 넣었다.

일본은 이번 대회에서 조별리그 탈락했지만, 개최국이어서 본선에 자동 진출한다.

호주는 후반 2분 니컬러스 디아고스티노가 잭 덩컨의 도움을 받아 골지역 정면에서 오른발로 만든 선제골을 끝까지 지켜 승리했다.

우즈베크는 후반 14분 오이베크 보조로프가 거친 파울로 퇴장당하는 바람에 수적 열세에 놓여 제대로 추격하지 못한 게 뼈아팠다.

ah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