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기상특보

구름 많고 포근한 설날…제주도 오후부터 비

송고시간2020-01-25 05:37

기사 본문 인쇄 및 글자 확대/축소
대기 정체로 서쪽 지역 미세먼지 농도 높아
설 앞두고 북적이는 전통시장
설 앞두고 북적이는 전통시장(창원=연합뉴스) 김동민 기자= 민족 최대 명절 설날을 하루 앞둔 24일 오후 경남 창원시 마산합포구 마산어시장에 제수를 준비하는 시민들로 크게 북적이고 있다. 2020.1.24 image@yna.co.kr

(서울=연합뉴스) 권선미 기자 = 설날이자 토요일인 25일은 전국이 구름 많고 낮 동안 포근한 날씨를 보이겠다.

제주도는 흐리다가 오후부터 비가 내리겠다.

예상 강수량은 27일까지 30~80㎜이고, 120㎜ 이상 내리는 곳도 있겠다.

오전 5시 현재 전국 주요 지역의 수은주는 서울 1.2도, 인천 -0.2도, 수원 -1.5도, 춘천 -0.5도, 강릉 2.4도, 청주 1.1도, 대전 0.7도, 전주 1.3도, 광주 4.3도, 제주 12.3도, 대구 5.9도, 부산 8.7도, 울산 8.1도, 창원 6.4도 등을 가리키고 있다.

낮 최고기온은 8~13도로, 모레까지 기온이 평년보다 6∼9도가량 높아 낮 동안에는 포근하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대기 정체로 전일 유입된 국외 미세먼지와 국내 발생 미세먼지가 축적되어 서쪽 지역에서 농도가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

서울·경기 남부·충청권·전북은 '나쁨', 그 밖의 권역은 '좋음'∼'보통'으로 예상된다. 다만, 인천·경기 북부·광주는 오전에 '나쁨' 수준을 보일 전망이다.

27일까지 눈 또는 비가 내리는 지역은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있어 교통안전에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

27일까지 비 또는 눈이 오는 지역은 가시거리가 짧겠고 이날 아침까지 충청내륙과 남부내륙은 안개가 곳곳에 끼겠다.

동해상에는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불고 높은 물결이 쳐 항해나 조업을 나가는 선박은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 앞바다 0.5~1.5m, 남해 앞바다 0.5~2.0m, 동해 앞바다 0.5~3.5m로 예보됐다. 먼바다 파고는 서해 0.5~3.0m, 남해 1.0~3.0m, 동해 1.0~3.5m로 일겠다.

fortun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20/01/25 05:37 송고

유관기관 연락처

자료제공 : 국민재난안전포털

댓글쓰기

핫뉴스

전체보기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