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구속된 이제학 전 양천구청장, 사기 등 혐의로 추가 고발돼

송고시간2020-01-24 14:16

서울남부지방검찰청
서울남부지방검찰청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전명훈 기자 = 이제학(57·구속기소) 전 양천구청장을 고발해 검찰의 수사 단서를 제공한 시민단체가 이 전 구청장을 다른 혐의로 추가 고발했다. 서민민생대책위원회는 이 전 구청장을 사기와 변호사법 위반 등 혐의로 서울남부지검에 고발했다고 24일 밝혔다.

이 시민단체는 고발장에서 "피고발인은 2015년 휴업 중이던 인터넷 언론사를 인수하면서 대금을 추후 정산하기로 했지만, 지금까지 지급하지 않았다"며 "또한 이 언론사를 운영하면서 양천구청 공무원, 지역 사업가 등에게 후원금을 받아 임의대로 사용하기도 했다"고 주장했다.

앞서 이 시민단체는 이 전 구청장이 2014년 지역 사업가로부터 3천만원을 받았다고 고발했으며, 고발을 계기로 검찰이 수사에 착수해 이 전 구청장을 지난달 구속기소했다. 이 사건의 첫 재판은 이달 29일 열린다.

한편 서민민생대책위원회는 이 구청장의 부인인 김수영 현 양천구청장도 직권남용 등 혐의로 고발했다.

이 시민단체는 김 구청장이 남편인 이 전 구청장의 인터넷 언론사 인수 과정이 불공정하다는 취지의 민원을 접수하고도 적절한 조치를 하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