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신안 명물 천사대교 사진찍기 좋은 곳 '암태 오도선착장'

송고시간2020-01-25 08:00

'I♡4' 1004 + I love you…두 개의 의미 담은 포토존 설치

포토존
포토존

[신안군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신안=연합뉴스) 조근영 기자 = 전남 신안군이 천사대교를 배경으로 포토존을 설치, 인기몰이에 나섰다.

천사대교는 압해도와 암태도를 잇는 총연장 10.8㎞로 5천800억원을 투입해 지난해 4월 개통한 국내 4번째 규모의 다리다.

천사대교는 연도교로 이어진 자은, 암태, 팔금, 안좌, 자라도 등 5개 섬을 목포와 연결해 섬 주민들의 애환을 풀었다.

많은 관광객이 이곳을 방문하면서 신안군 1천만 관광 시대를 여는 서남권의 관광명소로 자리 잡았다.

신안군은 암태 오도선착장에 천사대교를 배경으로 사진 찍기 좋은 장소에 포토존을 설치해 관광객들에게 볼거리를 제공했다.

포토존이 설치된 오도선착장은 또 하나의 핫(hot) 관광 플레이스로 떠오르고 있다.

포토존
포토존

[신안군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I♡4'라는 조형물은 1004섬 신안과 천사대교를 연결하는 1004개의 섬과 l♡you 라는 두 개의 의미를 담은 포토존이다.

포토존과 포토존 주변에 경관조명을 설치해 야간에는 불빛으로 아름답게 수놓은 천사대교와 짙푸른 바다가 한데 어우러져 장관을 이룬다.

박우량 신안군수는 25일 "1004섬 신안과 1004섬의 의미를 담고, 아름다운 섬 신안을 사랑하자는 두 개의 의미를 담기 위해 I♡4라는 조형물을 설치했다"며 "스토리텔링을 통한 관광마케팅 전략으로 고부가가치 산업인 관광산업을 접목하겠다"고 말했다.

chog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