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인천시, 빅데이터 활용해 체납 지방세 맞춤형 징수 활동

송고시간2020-01-23 09:54

인천시 체납징수 활동
인천시 체납징수 활동

[인천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인천=연합뉴스) 강종구 기자 = 인천시는 빅데이터 분석을 활용해 체납 지방세 징수 업무의 효율성을 높일 계획이라고 23일 밝혔다.

시는 작년 9∼12월 체납 지방세 자료 19만건과 신용 정보 데이터를 토대로 체납자의 소득수준과 신용등급 현황, 연도별·지역별·연령별 체납 현황 등 빅데이터 분석을 마쳤다.

또 체납자의 세금 부담능력을 고려한 맞춤형 회수 등급 모형 개발을 마무리한 데 이어, 30∼31일에는 강화군에서 '2020년 체납정리 워크숍 회의'를 열어 체납 징수 현장에서 빅데이터 분석자료를 활용할 수 있도록 독려할 예정이다.

시는 빅데이터를 활용한 정밀한 체납 분석이 가능해짐에 따라 악의적 체납자에게는 더욱 신속하고 강력한 제재를 가하고, 생계형 체납자에게는 종합적인 사회복지서비스를 안내하며 밀린 세금을 정리할 방침이다.

inyo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